망치콘도펜션을 방문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
 

어제 : 21

오늘 : 9

최대 : 506

전체 : 298,191

  망치 팬션에서의 예쁜추억
  글쓴이 : 황소     날짜 : 11-08-24 21:56     조회 : 5568    
  트랙백 주소 : http://www.mangchipension.com/gnu4/bbs/tb.php/tour/342
   http://황규락 (1086)
안녕하세요!!친절하셨던 사장님 내외분~~~저희는 8월 13.14.15 2박 3일부모님 모시고 너무잘 지내고 간 가족입니다.. 일상 생활속 등 위에 짊어진 짐 다 덜고 온가족과 마주보며 허허 웃을수있는 여유로운 마음 나누고자 여행지를 며칠동안 고심하며 선택한 거제여행 망치팬션은 기대를 저버리지 않았습니다.밤하늘을 보고있노라니 스크린 속 영화 장면 처럼 앞엔 잘 가꾸어진푸른공원.. 해금강.외도가 펼쳐진 푸르고 넓은 바다.뒤로는 북병산 배경으로 자리잡고.. 내부로 들어가면 깨끗하고 정리잘된 생활용품들이 주인을 편히쉴수 있게 맞이해주는 전망좋고 기분 좋은 팬션이었답니다 ..위치도 주변관광.(해금강.외도.학동.바람에 언덕 기타등등..)관광하기 짧은거리라 피곤하지 않고 여유롭게 여행할수 있어서 참좋았어요..글구~~푸른정원에서의 생목살 구이...도시에서는 느낄수없는 그맛..거기에 사모님께서 주신강된장과 바다내음과 어울려 구워진 생목살구이...흠~음~~그맛 지금도 달려가고 싶네요..고기안드신 저희아버님께서도 음~~맛있는걸~~ 하시며 드셨으니 어느정도인지 아시겠죠!!!!생목살구이 강추입니당..부모님들께서도 참좋으셨나봐요..지금도 말씀하세요..그래서 요번여행이 뿌듯했답니다.낯설은곳 이었지만 낯설지않은 친척같은 사장님내외분 덕분에 편안한하게 잘지냈답니다..디카에 추억도 있지만 마음속에 아름답고.예쁜 추억을 담아왔기에 오래오래 기억에 남을거 같아요...넘 좋아서 봄에 다시올까 함니다..(행복만땅 이었거든요..)만남~~그리고..인연이란 말은 참으로 운치있는것 같네요..항상건강 하시고 행복 만들어 주시는 천사되시구여!!망치 팬션 계속사랑 이어가길바랍니다..가끔 안부글 남길께요.^^*안녕히 계세요~~*(꾸벅)

망치   11-08-25 08:29
안녕하세요!! 황소님 ^^
일상으로 돌아가서 안부전화까지 주셔서 감동했는데...이렇게 좋은 후기를
남겨 주시니 넘 넘 감사합니다. ^^ 부모님과 가족들 모두 편안하고 아름다운
추억을 만드신 것 같아서 정말 다행이구요...이번 기회를 인연으로 삼아서
편안한 휴식이 필요하실 때면 언제라도 거제망치펜션을 찾아주세요 ^^
거제가 더 친근해 지도록 친척처럼 가족처럼 편안하게 맞이할께요 ^^
봄에 다시 꼭 방문해 주시구요...더 좋은 추억 많이 만들어 가시길 바랍니다.
아버님도 좋아하시는 맛있는 생목살 살짝 더 드릴께요 ^^

PS...***라면 맛있게 잘 먹었습니다. 대박 날 것 같네요 ^^

게시물 28건
번호 제목 조회 날짜 글쓴이
게시판 용도에 맞게 글을 남겨 주시길 바랍니다. (1) 6479 02-11 망치
망치콘도펜션 예약문의와 관련해서 알려 드립니다. 6637 08-02 망치
28 망치 팬션에서의 예쁜추억 (1) 5569 08-24 황소
27 조금 늦은 후기~~ (1) 5318 10-15 홍성호
26 망치펜션덕에 거제도가 더욱 좋아졌어요^^ (1) 4983 08-31 정미령
25 탁월한 선택! 거제도 여행!! (1) 3853 08-05 윤규진
24 3/20일 바베큐 숯불구이 예약 (2) 3187 03-10 이정희
23 30평형 복층인가요? (1) 3853 01-04 김건남
22 바베큐문의 (1) 3265 12-20 박상욱
21 미리쓰는 이용후기 (1) 2925 10-18 이길재
20 게시판 용도에 맞게 글을 남겨 주시길 바랍니다. (1) 6479 02-11 망치
19 즐거운 가족여행... (1) 7128 01-04 김세영
18 망치 콘도 팬션에서 멋진 주말을 보내고... (1) 6141 08-25 이원희
17 정말 즐거웠습니다. (1) 3910 08-05 조미정
16 망치콘도펜션 예약문의와 관련해서 알려 드립니다. 6637 08-02 망치
15 좀 이른 가족휴가 (1) 3547 07-24 정은주
14 친정 엄마와 단둘이 망치 펜션에서 하룻밤~ (2) 5912 07-02 수선화
13 망치와 뭉치 (1) 3937 06-19 뽀글이앤
12 아이들이 또 가고 싶어 하네요...^^ (1) 3833 05-27 재서네 가…
11 정말 즐거운 시간이었습니다. (1) 3515 04-30 예림아빠
10 알려주고 싶은 펜션 (1) 4411 04-29 최 팀장
9 추억이 머무른 망치 팬션 (1) 3864 04-24 이하연
 1  2  
Admin